둔산소방서는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맞아 주택 화재로부터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를 홍보한다고 밝혔다.

이번 홍보는 추석 명절을 대비해 화재 발생 시 초기 소화에 효과가 큰 소화기와 신속히 화재를 감지하고 경보음을 울려 대피할 수 있도록 돕는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선물해 고향에 있는 가족의 안전을 지키자는 취지로 추진됐다.

홍보 기간은 오는 29일부터 내달 12일까지다. 홍보는 갤러리아백화점 타임월드, 통계교육원, 엑스포 시민광장 전광판, 119안전센터 전광판 등에 홍보 문구를 송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소방서 관계자는“주택용 소방시설을 활용한 화재 피해 저감 사례가 많다”며“주택용 소방시설을 선물해 화재를 예방하고 안전하고 즐거운 추석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